상담증상

  • 메인화면  >  
  • 심층심리상담   >  
  • 상담증상
  • 우울·조울
  • 불안
  • 분노
  • 공황장애
  • 다중인격
  • 정신분열
  • 자살충동
  • 등교거부
  • 게임중독
  • 틱장애
  • 의처증·의부증
  • 중독
  • 섭식장애
  • 기억지우기
  • 불면·수면장애

틱장애

원인

모방학습적 요인, 심리적 요인 등이 틱의 발생과 악화에 관련 있으며, 유전적인 요인, 뇌의 구조적/기능적 이상, 뇌의 생화학적 이상, 호르몬, 출산 과정에서의 뇌 손상이나 세균감염과 관련된 면역반응 이상 등이 틱의 발생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예를 들어 아주 가벼운 일시적인 틱은 주위의 관심이나 환경적 요인에 의해 강화되어 나타나거나, 특정한 사회적 상황과 연관되어 나타날 수 있습니다. 가족이 틱의 증상을 오해하고 창피를 주거나 벌을 주어서 증상을 제지해 보려고 한다면 아이는 정서적으로 불안해져 증상이 오히려 악화됩니다. 그러나 심리적인 원인이 중요한 요소이지만 기타 복합적인 요인들에 의해서 틱이 생기기도 합니다.

증상

틱은 소아에서는 매우 흔한 질병입니다. 전체 아동의 10~20%가 일시적인 틱을 나타낼 수 있는데, 증상은 7~11세에 가장 많이 나타납니다. 일과성 틱은 학령기 아동의 5~15%에서 나타나는데, 만성 틱은 그 중 1%의 아동에게 발생합니다. 틱의 일반적인 특징은 다음과 같다.

틱 증상은 무의식적인 것으로써 고의로 그러는 것이 아닙니다. 즉, 일부러 아이가 그런 행동을 보이는 것이 아니므로 부모나 교사는 아이에게 화를 내거나 나무라는 것은 좋지 않은 결과를 낼수 있습니다. 시간의 경과에 따라 증상의 정도가 변합니다. 파도가 밀려오듯이 갑자기 증상이 심해졌다가 며칠 뒤에는 잠잠해지는 식으로 증상의 정도에 변화가 많습니다. 증상을 보이는 해부학적 위치도 어느 날은 눈을 깜빡이다가 며칠 후에는 코를 킁킁거리는 식으로 변할 수 있습니다..

마인드파워 카운셀링


아동기의 모방적 학습과 더불어 심리적 불안심리가 내재해 있는 경우 이를 해소함으로써 점진적으로 현상이 없어지거나 줄어들 수 있습니다. 치료과정 중에 일시적으로 심해지는 현상이 나타날 수 있는데 이는 치료과정 중에 나타나는 흔한 현상입니다. 대개 7~15세 사이에 가장 증세가 심하지만 일반적으로 증상의 악화와 완화가 반복되면서 점차 약해집니다. 모든행동에는 무의식적 동기가 있을 수 있는데 틱의 경우도 무의식적 동기 즉, 불안의 해소나 애정과 관심의 욕구, 무의식적 분아의 형성 등이 요인으로 작용할 수 있으므로 이에 대한 무의식적 동기를 충족시켜줌으로써 해결의 실마리들을 풀어 나갈 수 있습니다. 실제로 부모가 맞벌이를 시작한 시기 이후에 아이가 갑자기 틱증상을 보이는 경우가 있는데 이 경우 부모의 애정과 관심에 대한 무의식의 동기를 알아줄 필요가 있으며 최면적 방법을 통하여 무의식적 동기를 해소시켜주고 이에 대한 부모의 양육방식에 변화를 줄 필요도 있습니다.

무턱대고 증상을 일으키는 아이에게 나무라거나 처벌을 가할 경우 역효과를 불러올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합니다. 또한 틱 장애 아동뿐만 아니라 함께 생활하는 다른 아이들을 위해서라도 병에 대해 충분히 이해한 학교 선생님과의 협조가 필요합니다. 친구들이 틱 아동을 받아들이지 않고 따돌리게 되면 사회성에 문제가 생기는 경우가 많으므로 선생님이 교실 내에서 긍정적이고 지지적인 환경을 제공해 주는 것이 많은 도움이 되기 때문입니다.